Sekyung Lee : 디자인프레스 "머리카락이 그린 본성을 더듬는 시간, 이세경 <선의 본성>"